2024년 6월 24일

빨리 훌훌 털고 일어나

빨리 훌훌 털고 일어나야

한 번이라도 더 기회를 잡을 수 있다.

우는 아이에게는 떡이라도 하나더 주지만

우는 어른에게는 관심조차 주지 않는다.

  • 조유미. 나 있는 그대로 참 좋다.

답글 남기기

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. 필수 항목은 *(으)로 표시합니다